군민 대변자로 지역발전에 큰 힘 되어주길

하동신문 0 78

군민 대변자로 지역발전에 큰 힘 되어주길

 

 

하동신문 창간 25주년을 전 노인 회원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를 드립니다.

그리고 창간이래 어려운 지역 언론 환경에서도 지역 발전과 군민의 행복을 위해 품격 있는 논평과 보도로서 언론의 역할을 다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해 주신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돌이켜 보면 금년 한해 국내외적으로 크고 작은 많은 일들이 우리를 기쁘게 때로는 힘들게 하였던 것 같습니다.

그때마다 우리 언론에서 선도적인 언론의 사명을 충실히 수행하여 우리 노인 세대는 물론 전 군민에 큰 힘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코로나19의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전국에서 확진자가 발생 안된  청정 지역으로 남게 된 것도 우리 언론사의 역할이 큰 비중을 차지했다고 생각합니다.

이렇듯 언론이 사회에 미치는 역할은 점점 늘어나고 군민의 기대 또한 커져가고 있습니다.

“참여하는 신문으로 발전시키겠다.”는 대표이사의 창간 25주년 기념사에서 언급했듯이 군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진실 된 여론을 수렴하고, 때로는 날카로운 비판으로 군민의 대변자가 되어 지역발전과 군민의 행복지수를 높이는데 큰 힘이 되는 하동신문이 되어 주길 바랍니다.

옛말에 “아무리 좋은 말과 글도 가슴에 울림이 없으면 허망하다.”는 말이 있습니다.

하동신문은 다양한 지역문제와 세대 간의 상충되는 의견들을 소중하게 들어 군민에게 감동을 주면서 모두에게 사랑 받는 언론으로 크게 발전하길 기원합니다.

다시 한 번 하동신문 창간 25주년을 노인회 전 회원과 함께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