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도 급할때는 오토바이가 최고!

(주)하동신문 18,667 20,781

하동 100리 벚꽃이 절정을 이루자 군 관내의 모든 도로는 밀려든 상춘객들 차량 행렬로 주차장을 방불케 했다.
또, 아름다운 계절에 맞추어 각 학교에는 4월의 주말마다 총 동창회 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10일, 모교 동창회 참석차 고향을 찾았던 여상규 국회의원(악양초등학교 제39회)은 궁여지책(窮餘之策) 급조(?) 된 오토바이를 이용 해야만 했다.

/ 김우용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