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하동 농식품 수출상담회로 판로 확대

하동신문 0 61

명품 하동 농식품 수출상담회로 판로 확대

복을만드는사람들 300만 달러 수출협약

슬로푸드 매실엑기스 등 100만 달러 계약

 

하동군은 지난 31일 하동군농산물가공지원센터에서 한중도시발전연맹 3개군 소재 업체와 해외 바이어 간의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열어 400만 달러(한화 약 48억원)의 성과를 거뒀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수출상담회는 하동군 10개, 남해군 1개, 구례군 2개 등 총 13개 농식품 수출업체와 일본, 호주, 홍콩 해외 바이어 5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출 상담이 이뤄졌다.

그리고 위드 코로나 시대 속에서 업체들이 신규 수출 기회를 잡을 수 있도록 대면과 비대면 방식을 병행해 진행했다.

이번 수출상담회에서는 하동군 사회적기업 복을만드는사람들(주)(대표 조은우)이 유일하게 대면 방식으로 참석한 루에랑(주)(대표 김직)과 냉동김밥 300만 달러어치의 수출협약을 체결했다.

K-푸드 스타트업 ‘루에랑’은 한국·프랑스·독일에 사무소를 두고 있 한국식품 유통 전문기업으로, 창업 1년 만인 2021년 한해 8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올해 예상 매출액은 약 300억원으로 가파른 성장세와 함께 유럽 내 대표 K-푸드 기업으로 자리잡고 있다.

또한, 이번 수출상담회에서는 하동군 농식품 수출업체인 슬로푸드(주) 농업회사법인(대표 이강삼)이 신화무역(대표 정철웅)과 배즙·매실액기스 등 100만 달러어치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