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기관단체장·청년회의소 신년인사회

하동신문 0 54

하동 기관단체장·청년회의소 신년인사회

300여명 한자리 모여 새해 덕담, 100년 미래 발전 기원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아 하동지역 기관·단체장과 청년회의소, 사회단체, 언론인 등 300여명이 한자리에 모여 하동 100년 미래 발전을 기원하고 새해 새 출발을 다짐하는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하동군은 3일 오전 10시 30분 군청 대회의실에서 하동청년회의소(회장 최민용) 주관으로 ‘2020년 신년인사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신년인사회에는 윤상기 군수를 비롯해 여상규 국회 법사위원장, 신재범 군의회 의장, 이정훈 도의원, 하선미 교육장, 이철수 경찰서장, 김우곤 하동발전본부장, 최승환 소방서장, 정연가 노인회장, 강태진 문화원장, 정한효 전교 등 관내 기관·단체장이 참석했다.

강상례 부의장을 비롯한 군의원과 김경수 농어촌공사 하동남해지사장, 손두기 농협 군지부장, 문준태 경남은행 지점장, 정효일 신협이사장, 배길수 사회봉사단체협의회장등 정치·경제·사회단체장도 함께했다.

또한 새마을, 이장협의회, 자연보호, 적십자, 여성단체, 자원봉사단체, 로타리클럽, 예총·국악·연예인협회, 재향군인회, 민주평통, 농업인단체 등 사회봉사단체 임직원도 참석했다.

그리고 이강재 특우회장, 명예회원, 원로회원, 이사, 분과위원장, 운영위원, 일반 회원 등 JCI 전·현직 임·회원, 이양섭 회장 등 하동기자협회 회원 및 지역 언론인도 참석했다.

신년인사회는 식전 성악 공연에 이어 참석자 소개, 국민의례, 신년사, 축사, 군민의 안녕을 기원하는 시루떡 절단식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윤상기 군수는 축사를 통해 2020년 군정운영 사자성어로 ‘마음이 같으면 만리 길도 한걸음처럼 갈 수 있다’는 의미의 ‘동심만리(同心萬里)’를 제시하며 “새해 모두의 마음을 한데 모아 100년 경제 창출을 위해 힘차게 나아가자.”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공식 행사에 이어 축하 건배 제의 및 떡국으로 오찬을 함께하면서 지난 1년간의 고향 소식과 서로 간의 덕담을 나누며 화합하는 시간을 갖고 행사를 마무리했다.

 

/신경출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