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신촌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하동신문 0 175

안성·신촌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하동군은 지난달 28일 적량면 안성지구와 진교면 신촌지구 지적재조사사업의 경계결정에 대한 심의·의결을 위해 하동군 경계결정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계결정위원회에서는 창원지방법원 진주지원 김승현 판사(위원장) 등 위원 12명이 참석해 2018년 지적재조사사업으로 추진 중인 안성지구 186필지 9만 6067㎡, 신촌지구 266필지 23만 3665.8㎡에 대한 경계결정 및 소유자 의견접수 5건에 대해 심의·의결했다.

결정된 새로운 경계에 대해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에게 경계결정통지서를 발송해 60일간 이의신청을 받게되며, 이 기간 동안 이의가 없을 경우 지적공부 정리 및 등기촉탁을 완료해사업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또한 면적 증감이 있는 토지에 대해 지적재조사위원회를 개최해 조정금을 산정하고 해당 토지 소유자들에게 조정금을 지급·징수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