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 기 고>「애동지」의 속설 12.18
동지(冬至)에 팥죽을 쑤어먹지 않으면 쉬이 늙고 잔병이 생기며 잡귀가 성행한다는 속설이 있는 올해의 동지는 12월 22일 08시 03분이며 24절기중 스물두번째 절기로 일년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날이다.한국세시풍속 사전에 동지는 태양이 적도이남 23.5도의 동지선(남휘귀선) 곧 황경(黃經) 270도의 위치에 있을때를 말하며 동지가 음력 동짓달 초..
<■ 기 고>자기역할과 책무를 다하는것이 소통이다 12.11
갑오년 청마의 해 365일을 되돌아보면 서로 불통이라고 하고 네 탓뿐인 한해로 선량한 다수의 국민이 우울증을 걱정해야할 정도의 우려되는 어려운 여건속에서 살아남기 위한 몸부림을 쳐왔다고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생각된다.그런데 아직도 이성을 찾지 못하고 문제를 왜곡하거나 이상야릇한 논리로 자기주장만 하면서 한치도 양보를 못하고 있으니 미래가 참으로 걱정된다.경남..
<기 고>‘청수’라는 지명에 대하여 12.11
안명영 하동향우옥산 정상에서 동으로 뻗어 내린 산등성이는 북풍을 막아주고, 남쪽 비탈 중간쯤에 위치한 내옥샘에서 발원하여 골짜기 물을 모아 완만한 경사지에 이르러 개울물을 이룬다.개울을 따라 아주 예부터 사람이 모여 마을을 이루고, 물은 흘러 영당 앞 들판을 적시고 옥산서원 지나 동곡으로 흘러간다. 마을 입구 다리 아래쪽에 지금은 허물어지고 인적이 끊어진 ..
<기 고>나의고향 박더리(朴達里)…② 12.11
강 순 현 전총재국제로타리 3590지구(경남)그래도 이런 놀이를 하면서 낮에 글을 읽을 수 있는 아이들은 비교적 형편이 나은 집 아이들이다. 빈농의 아이들은 낮에는 논밭에 나가 일을 하거나 산에 가서 땔감을 하고 저녁에는 서당에서 이른바 주경야독(晝耕夜讀)을 한다. 그을음이 나는 희미한 석유등 밑에서 밤이 깊도록 글을 읽다가 그 자리에 쓰러져 잠을 자고 아..
<■ 기 고>하동민본의 건강한 시민운동을 기대하며! 12.05
예향의 고장 하동에 시민단체인 “하동민본”이 창립되었다.지난 10월 17일 시민단체 하동민본은 정의롭고 살기 좋은 복지하동을 만들고 군민들의 민의를 제대로 대변하기 위한 시민운동을 목적으로 창립발기인 대회를 개최하고 12월 6일에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한다.군민의 한사람으로서 환영과 함께 창립취지에 어긋남이 없도록 내외군민 누구나 공감..
<■ 기 고>김영란법', 더 이상 미룰 수 없다 12.05
부정청탁금지법 연내 제정하라'김영란법' 원안대로 제정하라선진국 되려면 '김영란법'원안대로 제정해야'김영란법' 원안대로 제정해야 '관피아' 척결된다. 정치인들이여.공직자들의 부정청탁과 솜방망이처벌을 막아 보자는 ‘부정청탁금지법’을 제정하는데 이리도 힘이 드는가. 공직자가 1백만 원 이상의 금품을 받으면 대가성 여부에 관계없이 형사처벌하자는 ‘김영란법’이 갈..
<기 고>나의 고향 박더리(朴達里) 12.05
강순현 전 로타리클럽 총재나는 1927년 10월 15일(음 9월 8일)하동군 양보면 박더리에서 아버지 강재문(姜在文)과 어머니 황장임(黃長任) 사이에 6남1녀 중 3남으로 태어났다.그러나 철이 들어 알고 보니 위로 두 형이 있었는데 내가 태어나기 전에 이미 죽었고 밑으로 남동생 2명이 태어났으나 어려서 병사하고 말았다.그래서 나는 2남1녀 중 장남으로 오늘..
<기고>복지제도에 대한 깊은 고민! 11.27
올해 우리는 세월호 대참사를 비롯한 기억하기도 싫은 재난은 물론이고 국내외적으로 심화된 경제불황과 저출산 고령화로 인한 복지비용의 폭발적 증가에 따른 재원대책을 어떻게 할것인지와 아울러 미래세대에 지워질 무거운 짐을 어떻게 할 것인가가 절박한 과제로 대두되어 정치권을 비롯하여 사회전체가 술렁이고 있다.이런 상황에서 재원대책도 명확하지 않은 무리한 무상시리즈..
<기고>동네조폭, 두려워 말고 112신고를 11.27
얼마전 한밤중에 시골 식당에 트랙터를 몰고와 입간판을 부수고 식당 전체를 부숴버리겠다고 협박하여 돈을 갈취한 40대 남자를 검거하였다. 이유인즉 자신이 일행의 외상값을 대신 내었는데 식당 주인이 돌려주지 않아 화가 나서 그랬다고 한다. 식당 주인은 60대 할머니였는데 왜 신고를 하지 않았냐고 하니 이웃 동네 사람이고 신고를 해도 불구속으로 벌금 좀 내고 곧..
<기고>세계 제2차대전때 일본태평양지구, 사령관의 자살행위 진상 11.27
강순현 전 로타리클럽 총재두 번째 비화는 야마모도 이소로구라는 2차대전 당시 일본해군 태평양 지구 총사령관의 이야기다.그때 일본 수상은 ‘도죠히데키’(東條英機)로서 그는 2차 대전을 일으킨 장봉인으로서 당시 ‘쇼와’(昭和) 천황 앞에서 열린 어전회의에서 미국과의 전쟁을 강압적으로 주장하였으나 유일하게 ‘야마모도’만은 반대하였다.그 이유는 그가 일찍이 일본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