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칼럼

“한반도 평화포럼” 논평의 후폭풍! - 문화원장 798호
“한반도 평화포럼” 논평의 후폭풍!  우리나라는 지금 초비상 상황으로 국민모두가 나라를 걱정해야 하는 지경에 이르고 있다. 안으로는 대통령파면과 대선이 맞물리면서 극도의 분열이 도를 넘고 있으나 이성적인 판단으로 침착하게 대응하여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내자고 호소하는 정치지도자는 눈에 보이지 않고 대외적으로는 미국과 중국의 이익다툼에 끼여 ..
정경유착과 노조의 권력화 문제점 - 문화원장 797호
정경유착과 노조의 권력화 문제점  봄의 시작을 알리는 3월은 꿈과 희망을 기대하기도 하지만 70년 헌정사상 처음인 대통령 탄핵 등 아픈역사도 많아 이제는 변해야 한다는 자성의 목소리도 크게 들리고 있다. 일제의 모진 탄압속에서도 지역과 종교, 출신 신분을 떠나 하나로 뭉친 3.1운동 정신은 해방공간의 좌.우 대립,동족상잔의 6.2..
편향된 역사인식과 가짜 뉴스로 인한 폐해! -문화원장 794호
편향된 역사인식과 가짜 뉴스로 인한 폐해! 문화원장  그동안 우리 사회는 각종 이슈가 있을때마다 근거 없는 유언비어가 난무하여 사회혼란을 야기하고 진실을 호도하는 결과를 초래하였으며 이번 국정농단 사태로 “가짜뉴스”라는 말이 등장하여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어도 표현의 자유라는 미명하에 슬그머니 넘어가고 책임지는 사람도 없으니 가짜..
협치의 리더쉽이 필요한 때다. - 문화원장 793호
협치의 리더쉽이 필요한 때다.  지난 한 해는 암울한 3류정치로 인해 우리 경제는 끝을 모를 정도로 추락했다. 2017년 새해도 불확실한 국제 정세와 맞물려 국내정세도 한 치 앞을 내다보기 힘들정도로 소란스러워 국민들의 가슴에는 불안심리가 팽배하여 커다란 구멍이 생겼다. 그래서 국민들은 국가나 지방의 구심점 역할을 해야 할 훌륭한 지도자의..
함께하는문화와 팔로어쉽 791호
함께하는문화와 팔로어쉽 - 문화원장 -  우리의 근대사에서 나타난 역대대통령의 핵심가치는 “화합과 통합”이었으며 고 김영삼전대통령의 유훈도 화합과 통합을 이루지 못하면 미래가 없다고 했다. 그런데 오늘의 우리사회 상황은 진보와 보수의 탈을 쓴 이념논쟁은 물론,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모든 분야에서 양보와 타협을 통한..
따뜻한 설날을 기원하며... - 발행인 김종균 790호
따뜻한 설날을 기원하며... 발행인 김종균2017년 새해 좋은 꿈 많이 꾸셨는지요?우리 모두 좋은 일들이 많은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2일 후면 가족의 따스한 정과 소중함을 듬뿍 느끼는 설날입니다.60갑자 중 34번째인 정유(丁酉)년 붉은 닭의 해라 밝은 한해가 될 것으로 믿습니다.한편 아직도 우리의 설날은 ‘구정’이라고 부르는 사람도 많습니..
“뒷모습”이 아름다운 선출직 공직자가 그리운 이유! - 문화원장 790호
“뒷모습”이 아름다운 선출직 공직자가 그리운 이유!문화원장   그동안 우리는 역대 대통령과 측근들의 비리로 얼룩진 초라한 뒷모습을 지켜보면서 이번에는 제발 무탈하게 임기를 마쳐 달라는 소박한 꿈을 가졌다. 그리고 권력이 사유화 되거나 양심을 저버리면 어떻게 된다는 것은 전직대통령이 모범답안지를 내 놓았기 때문에 대통령의 비극적 말..
“건전한 이성”으로 생각하고 행동해야! - 문화원장 787호
“건전한 이성”으로 생각하고 행동해야!  지난해 우리는 불합리성의 늪에 빠져 너무나 많은 것을 잃었으며 국민적 분노와 시련의 연속이었다. 그러나 우리는 아직도 너무나 많은 후진적인 문제들로 신음하고 있으며 그 병폐의 핵심은 “불합리”라고 진단하고 있다. 따라서 붉은 닭의 해 정유년에는 “이성”의 기준에 합당하도록 생각하고 행동하는..
과유불급의 정치로 인한 폐해! - 문화원장 786호
과유불급의 정치로 인한 폐해!  사상 초유의 국정농단사태에 국민은 분노하고 있고, 국가는 깊은 수렁에 빠져들고 있는 가운데 언론에서 벌어지고 있는 불가사의한 현상이나 정치지도자들의 무책임하고 초헌법적인 주장은 매우 우려스럽다. 물론 어이없고 상상할수도 없는 수준의 국정농단이지만 거의 전매체가 진실을 밝히고 국민의 알권리를 충족시킨..
함께하는 문화 그리고 비젼상실 증후군 - 문화원장 785호
함께하는 문화 그리고 비젼상실 증후군  - 문화원장  전국의 모든 자치단체가 문화융성의 새로운 가치를 지역경쟁력 강화의 핵심으로 인식하여 관심을 보이면서 지역의 전통문화축제도 단순한 지역주민 화합축제를 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 몫을 하고 있다. 그리고 그런 축제 현장에 가면 그 지역주민들의 생활상과 문화예술적 감각도 ..